0
16371 1092 1090

  View Articles
Name  
   박광재 
Subject  
   대주제:기독교 교회역사 2000년 간 계승

Subject          
   대주제:기독교 교회역사 2000년 간 계승


대주제:기독교 교회역사 2000년 간 계승
소주제:성경의 제비뽑기는 왕같은 제사장 사역
소주제:예장합동총회가 공식적으로 채택한 제도

Ⅱ. 기독교 교회역사 2000여년 동안 계승된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선거제도

이상에서 우리는 신구약성경 시대에 1천5백 여 년이라고 하는 오랜  세월동안에 거룩한 제사장들과 경건한 왕들에 의하여 종교, 정치, 사법, 군부, 경제적용과 개인적용 등을 통하여 다방면에서 다양하게 적용되고 전승되어 온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제도를 고찰해 보았다.

그러나 오늘날 민주주의 시대를 맞이하고 최첨단 과학만능 시대를 살아가는 우리에게 신구약 성경시대에 적용하던 제비뽑기가 무슨 상관있는가?를 물으며 우리시대의 삶과 사역에서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선거제도를 적용하는 것을 못마땅하게 생각하는 이들은 거부반응을 나타내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이들은 신구약성경의 영원성과 불변성과 진리성과 절대성과 완전성과 무오성과 현재성을 깊이 생각해야할 것이다.

이 제도가 구약시대에는 아론의 후손 제사장들에 의해서만 시행되던 제사장들의 고유한 사역이었다. 그러나 신약시대에 와서는 예수 그리스도께서 완성하신 구속사역을 통하여 구원받은 성도들의 변화되고 상승된 신분 즉

"왕같은 제사장"(벧전2:9)과"거룩한 제사장"(벧전2:5)의 신분으로 삶과 사역에 얼마든지 적용할 수있는 진리와 사역과 제도임이 오순절 다락방에 모인 주님의 11사도들과 초대교회의 120문도들에 의하여 검증되고 입증되고 확증되었다.

그리하여 필자는 이 제비뽑기 사역과 제도를 일컬어"왕같은 제사장 사역"또는 " 거룩한 제사장 사역 " 이라고 부른다.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제도를 반대하는 이들은 이 제도가 사도들과120문도들에 의하여 적용된 것은 사실이나 그것은 어디까지나 구약시대와 성령강림 이전이었고 성령강 이후에는 제비뽑은 사실이 없이 성령의 인도를 받았으니 이제는 제비뽑기보다는 성령의 인도를 받는 것이 옳다고 하는 주장을 하는 이들이 있다.

이러한 주장이 한편으로는 일리가 있는 듯하다. 그러나 오늘날 우리의 삶과 사역에서 초대교회 성도들처럼 오직 성령의 충만함을 받고, 오직 말씀과 기도와 전도에 전무하면서 성령의 가라사대를 받을 수 없다는데 심각한 문제가 있는 것이다.

한번 우리의 신앙양심에 손을 얹고 자문자답해 보자 사도들과 초대교회 성도들의 삶과 사역과 우리들의 삶과 사역을 비교해 볼때 너무나도 현격한 영적수준의
차이가 있음을 고백하지 않을 수없는 것이 솔직한 우리들의 자화상이다.

그렇다고 해서 우리들의 모든 삶과 사역에서 날마다 제비를 뽑는 것만이 최상이거나 최선이라고 주장하고 싶지는 안타.그 이유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긍휼과 자비가 풍성하신 하나님께서는 주예수를 구주로 믿고 성령을 받아 거듭난 성도들의 삶과 사역에 관여하시고 그들의 영적인 수준에 따라서 인도해 주시는 까닭이다.

다만 영원한 청교도신학자로 불리우는 웰리암 에임스가 그의 저서 '신학의 정수2권11장" 에서 제시한 대로 제비뽑기 이외의 방법으로는 해결할 수 없는 경우와 인간의 지혜와 수단과 방법으로는 도저히 해결할 수  없는 경우 또는

삶과 사역의 여러분야에서 성경과사도들의 모범을 따라서 최종선택권과 최후결정권을 비롯한 생사화복과 흥망성쇠를 온전히 주께맡기고 하나님의 뜻을 온전히 따르기를 원하는 사역 자들이라면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를 삶과 사역에서 적용해 보기를 필자는 권고하고 싶다.

자신들의 삶과 사역에서 거룩한 성경의 제비를 적용해 본 사람들의 경우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는 성삼위 하나님의 절대주권적인 선택임과 오늘날도 적용할 수 있는 사역과 선거제도임을 깨닫고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선거제도의 신비함을 경험하게될 것이다.

그리고 교회공동체와 국가공동체의 분쟁과 분열을 종식시키고 화해와 일치와 연합을 이룰 수 있는 하나님의 경륜이며 지혜임을 맛보아 알게 될 것임을 필자는 확신한다.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제도는 구약성경의 제사장시대와 신약성경의 사도시대의 성령강림 이전의 역사로 끝난 것이 아니다.성령강림 이후에도 기독교교회 역사 2000년 역사를 연구해 보면 신구약성경과 초대교회 성도들의 신앙과 삶을 본받아 살기를 원했던

경건한 수도원공동체 내에서와 종교개혁자들과 미국건국의 조상들인 청교도들과 그들에 의하여 복음을 전달받은 나의 고향 강화도의 초대 기독교인들에 의하여 계승되어 왔음을 발견하게 된다.

그리고 마침내 새천년과 21세기를 맞이한 한국교회의 장자교단인 예장합동 제85차 총회를 통하여 공식적으로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를 총회임원 선거제도로 채택하여 적용하게된 역사적인 사실은 한국교회를 사랑하시는 성삼위 하나님의 주권적인 은혜임을 믿는다.


    대주제 : 거룩한 성경의 제비뽑기 사역과 선거제도

박광재
2021/09/18

    대주제 : 성도의 한나라,왕같은 제사장의 나라

박광재
2021/09/18


Copyright 1999-2022 Zeroboard / skin by Styx